제1회 지산산학교육협의회에서 사례발표를 하고 있는 ㈜듀코젠 박정호 대표. (사진제공=대전대학교)
제1회 지산산학교육협의회에서 사례발표를 하고 있는 ㈜듀코젠 박정호 대표. (사진제공=대전대학교)

[충남일보 이잎새 기자] 대전대학교 LINC3.0사업단이 최근 교내 산학협력관에서 ‘제1회 지산산학교육협의회’를 개최했다.

24일 대학에 따르면 이날 협의회에 참석한 교수, 현장전문가, 연구원, 기업체 관계자 등은 현장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인재양성방안 마련의 일환으로 ‘실감형 콘텐츠 활용 교과인증 제도’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향후 개선전략을 모색했으며 산학연 융합 교육과정 개발에 대한 의견을 교류했다.

행사에서는 ㈜듀코젠 박정호 대표의 ‘교육현장에서 실감형 콘텐츠 활용 교육방법 사례’ 발표가 진행돼 교육현장에서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는 실감교육 콘텐츠 활용사례를 소개하고, 상호작용을 통한 학습자 체험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해 참석자들로 하여금 많은 공감을 얻었다.

이영환 대전대 산학부총장은 “MZ세대의 니즈에 맞춰 XR 솔루션을 통한 3차원·실감형 콘텐츠 방식의 교육 등 공간에 구애받지 않는 체험형 문제해결 인재양성 교육시스템을 완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 산업현장에서의 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