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험·실습실 화재 폭발사고 토론 기반 훈련 모습.(논산계룡교육청 제공)
실험·실습실 화재 폭발사고 토론 기반 훈련 모습.(논산계룡교육청 제공)

[충남일보 전현민 기자] 충남 논산계룡교육청은 24일 실험·실습실 화재 폭발사고 대응 토론 기반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학교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으로 과학실에서 화학약품으로 인해 화재가 폭발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을 가정해 사고 수습 훈련과 화재 예방 교육 등 재난 대처 능력 향상을 위한 모의 토론을 진행했다.

정원만 교육장은 “예측 불가능한 다양한 재난에 대비할 수 있도록 복합 재난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안전교육과 훈련으로 재난 사고 대비와 대응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