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열 산업건설위원장이 8일 집무실에서 세종시 레미콘제조사협의회 관계자들과 관련 공무원 등을 만나 지역건설 활성화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이순열 산업건설위원장이 8일 집무실에서 세종시 레미콘제조사협의회 관계자들과 관련 공무원 등을 만나 지역건설 활성화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충남일보 김공배 기자] 세종시의회 이순열 산업건설위원장은 8일 집무실에서 세종시 레미콘제조사협의회 관계자들과 만나 지역건설 활성화 촉진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지역 7개 레미콘제조업체가 참여해 레미콘 제조사 운영 고충과 제안사항을 청취하고 관련부서 공무원과 실질적인 정책지원방안을 모색했다.

세종시 레미콘제조사협의회는 세종시에서 시행하는 각종 민간 및 공공건설 공사에 지역 자재와 장비 등을 우선 공급하도록 규정하는 제도개선 필요성을 강조하고 세종시 차원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이순열 위원장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촉진을 위해 시의회와 세종시, 건설산업체 모두가 협력해 필요한 제도개선에 앞장서겠다"며 "관련 업계와 전문가의견을 다각적으로 청취해서 최적의 대책을 마련하는 등 집행부에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