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건설 엘리프, 환경보호 장려 이벤트 진행 (사진=계룡건설)
계룡건설 엘리프, 환경보호 장려 이벤트 진행 (사진=계룡건설)

[충남일보 이진희 기자] 계룡건설의 주거브랜드 엘리프(ELIF)가 환경보호를 장려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참여자들의 많은 호응을 끌어냈다.

엘리프는 지난 4월 일상 속 환경보호를 생활화하기 위한 ‘엘리프와 그린그린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번 이벤트는 조깅을 하면서 동시에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 텀블러 들고 다니기, 제로웨이스트 등 지구를 지키는 작은 실천을 담은 사진 혹은 영상을 SNS 채널에 게재하면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로 참여자들의 높은 호응과 찬사를 이끌어 낸 바 있다.

한 이벤트 참가자는 “일상 속 환경보호를 알리기 위한 취지로 진행된 이벤트인 만큼 주변 사람들도 함께 참여하면 좋을 것 같아 열심히 참여했는데 상품 행운도 찾아와서 기뻤다”며 “이번 이벤트 참여를 통해 일상 속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방법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가 됐으며 앞으로도 기회가 있다면 엘리프의 의미 있는 발걸음에 동참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엘리프와 그린그린 이벤트’에 이어 계룡건설은 최근 ‘엘리프 송촌 더 파크’의 계약자 전원을 대상으로 화분 증정 이벤트도 진행했다.

계룡건설은 금번 화분 증정 이벤트를 통해 계약자들에게 일상 속 자연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고, 앞으로도 환경보호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계룡건설 엘리프 송촌 더 파크는 대전 최초의 공원을 품은 숲세권 단지로 용전근린공원, 쌍천근린공원, 동춘당공원 등과 인접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자랑하는 친환경 아파트다.

대전시 대덕구 송촌동 산25-6번지 일대에 지하 3층~지상 최고 28층 9개동, 전용 84~112㎡ 총 799가구로 조성되는 단지는 지난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서 진행한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526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5562건의 청약이 접수되며 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