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가 지난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천안시 평생교육협의회 위촉식 및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천안시)
천안시가 지난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천안시 평생교육협의회 위촉식 및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천안시)

[충남일보 차지현 기자] 충남 천안시는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천안시 평생교육협의회 위촉식 및 회의를 개최했다. 

천안시 평생교육협의회는 의장을 포함해 평생교육 기관·단체장 등 평생교육에 대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12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위원들은 2년 임기 동안 평생교육에 관한 기본계획의 수립 및 지원, 평생교육사업 관련 중요사항 협의·조정·자문, 평생교육의 주요 프로그램 개발 운영지원에 대한 효율적인 실시 및 평생교육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활동한다. 

이날 협의회는 위원에 대한 위촉장 수여와 부의장 선출을 비롯해 2022년 평생교육 주요 업무 보고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앞으로 사회적 변화에 대응하는 평생교육의 역할과 미래지향적 평생교육 모델, 지속 가능한 학습도시로서 나가야 할 방향성에 대한 다양한 위원들의 의견과 건의사항을 면밀히 검토하고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박상돈 시장은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평생학습 프로그램 운영은 물론 체계적인 교육 인프라를 구축해 배움을 향해 도전할 수 있는 배움터이자 한 층 더 도약하는 평생학습도시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