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서천군 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22일 취약계층 30여 가구를 대상으로 특화사업인 ‘계절밥상’ 사업을 추진했다.
충남 서천군 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22일 취약계층 30여 가구를 대상으로 특화사업인 ‘계절밥상’ 사업을 추진했다.

[충남일보 노국철 기자] 충남 서천군 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22일 취약계층 30여 가구를 대상으로 특화사업인 ‘계절밥상’ 사업을 추진했다.

계절밥상은 거동 불편으로 스스로 식사 준비가 어려워 건강 악화 등이 염려되는 취약계층 주민을 대상으로 건강식과 제철 음식을 분기별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날 협의체 위원과 서면 맞춤형복지팀은 삼계탕과 돼지불고기, 조미 김을 각 가정을 방문해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하며 복지 상담을 진행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