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축산농협, 신규조합원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교육 (사진=농협)
대전축산농협, 신규조합원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교육 (사진=농협)

[충남일보 이진희 기자] 대전축산농협은 지난 20일 신규 조합원 26명을 대상으로 전기통신금융사기(보이스피싱) 피해예방과 대포통장 근절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가족, 지인 또는 검찰, 경찰 등을 사칭해 개인정보 및 금전을 요구하는 등 다양한 수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사례가 많아짐에 따라 경제적 손실을 보호하기 위해 추진됐다.

대전축산농협은 금융감독원과 농협중앙회가 제공한 영상 자료를 활용해 최신 금융사기 피해 사례를 소개하고 예방과 대처 방법 등을 안내하며 주의를 촉구했다.

신창수 조합장은 “앞으로도 적극적인 교육과 홍보로 조합원과 고객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고 안전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