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지방 선거 개표를 마친 2일 대전 대덕구청장에 당선한 국민의힘 최충규 당선인이 본인의 선거 사무소에서 선거 승리를 축하하고 있다.(사진=최충규 캠프 제공)
6·1 지방 선거 개표를 마친 2일 대전 대덕구청장에 당선한 국민의힘 최충규 당선인이 본인의 선거 사무소에서 선거 승리를 축하하고 있다.(사진=최충규 캠프 제공)

[충남일보 박진석 기자] 국민의힘 최충규 대전 대덕구청장 당선인이 민선8기 준비된 정책과 비전으로 대덕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최 당선인은 2일 당선사를 통해 “구민 여러분의 성원과 지지에 온 마음을 다해 감사드린다”며 “구민 여러분의 소망을 담아 반드시 은혜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더 낮은 자세로, 더 가까운 곳에서 구민의 따뜻한 구청장이 되겠다”며 “대덕의 가치를 두 배로 올리겠다. 약속 역시 꼭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충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